diario #17

Vamos allá con otro diario. En esta ocasión te cuento un poco más sobre mí. En concreto, sobre mi cuerpo.

A ver si adivinas de qué se trata.

아란의일기 7월3일

저는 오랫동안 문신을 많이 하고 싶은 생각이 있었어요

제 첫번째 문신은 옆구리에 새 타투이스트가 했어요. 그타투이스트가 경력이 많지 않아요. 저에게 아픈것을 싫어해서 느릿느릿 했어요. 하지만 너무 아팠어요~! 

그리고 부모님에게 이것은 비밀이었어요. 2년후에 그 사실을 알았어요

그 다음 문신들이 작년 하고 올해 했어요. 오른팔에 일본어로 일본격언이 있어요. “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지다” 라고 쓰고 있어요. 

그리고 또 한국어로  손목에 매일 기억하기위해 “오늘도 아름다워요” 문신을 했어요.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앨범 꽃을 문신했어요.저는 자존감이 너무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마지막 문신은 일주전에 했어요. 왼팔에 장미예요. 왼팔에 모든 문신을 하고싶어요.

다음에 구미호나 기생… 무엇을 할까요?

¿Tú también tienes tatuajes? ¿O te harías uno?

Yo aún no he terminado. Y va para largo ^^.

Responder

Introduce tus datos o haz clic en un icono para iniciar sesión:

Logo de WordPress.com

Estás comentando usando tu cuenta de WordPress.com. Cerrar sesión /  Cambiar )

Google photo

Estás comentando usando tu cuenta de Google. Cerrar sesión /  Cambiar )

Imagen de Twitter

Estás comentando usando tu cuenta de Twitter. Cerrar sesión /  Cambiar )

Foto de Facebook

Estás comentando usando tu cuenta de Facebook. Cerrar sesión /  Cambiar )

Conectando a %s

A %d blogueros les gusta esto: